"사망 20명"..모가디슈 하얏트호텔 30시간 인질극 [포착]

페이지 정보

작성자한용회 댓글 0건 조회 15회 작성일 22-09-16 21:11

본문

http://news.v.daum.net/v/20220822055651463


아프리카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 시내 특급호텔에서 인질극을 벌인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알샤바브 대원들이 30시간 만에 군 당국에 제압됐다.


21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소말리아군 장교인 모하메드 알리는 알샤바브 대원들이 모가디슈 하얏트 호텔을 장악하고 벌인 인질극이 마무리됐으며, 호텔 건물에 설치된 폭발물 제거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그는 “호텔 곳곳에 뿌려진 다수의 비닐봉지에서 폭발이 일어났다”면서 아직도 폭발과 관련해 조사 중이라고 전했다.


앞서 AFP통신도 군사령관을 인용해 호텔을 장악했던 무장 괴한들이 사살됐다고 전한 바 있다.



현지 경찰서장인 야신 하지는 CNN방송에 “테러범들이 민간인 인질을 인간방패로 이용하는 바람에 진압에 24시간 이상 소요됐다”고 전했다.


사상자 수 집계는 다소 엇갈리고 있다. CNN은 경찰 관리를 인용해 사망자가 최소 20명이며, 부상자도 최소 50명에 이른다고 전했다. 중상자가 많아 사망자는 더 늘 수 있다고 덧붙였다. 반면 로이터는 최소 12명이 사망했다고 보도했고, AFP는 사망자 수를 최소 13명으로 집계했다.


모가디슈 하얏트 호텔은 3층 높이로 정부 고위관리와 의원, 외국인 등이 주로 찾는 곳이다.


앞서 지난 19일 저녁 다수의 무장 괴한이 호텔 외곽에 폭발물을 터뜨린 후 중화기를 난사하며 호텔에 진입해 손님 등을 인질로 잡고 총격전을 벌였다.


이번 공격은 지난 5월 하산 셰이크 모하무드 대통령 취임 후 소말리아에서 처음으로 발생한 대규모 테러 사건이다. 소말리아군은 특수부대원 등을 통원해 호텔에 중화기 등을 쏘며 무장 괴한 제압을 시도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